본문 바로가기
일상이야기/끄적끄적

추나 강의를 수원으로 다녀왔습니다.

by 하니케어 하니케어 2020. 11. 16.

주말 동안 수원으로 추나 강의를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사진을 하나도 못 찍었네요. 

 

추나는 실습 위주로 시간도 빨리 가고 사진 찍을 겨를이 없었네요. 

 

수원 모커리 한방병원에서 침구의학과 전공분들 대상으로 한 강의였는데 다들 열심히 듣고 적극적으로 질문하고 하시더라고요. 

 

8시간 동안 쉼없이 했는데 사진하나 안 남기고 왔냐고 와이프가 뭐라 하네요.

 

생각해보니 매년 추나 강의하고 강의사진 하나 없네요.

 

다른 건 이론 위주의 강의라 항상 강의하는 사진을 찍어주고 그러셨는데...다음 번에는 수강생분들하고 활짝 웃는 사진 하나 남길게요~~^^

 

'일상이야기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윈도우10 네트워크 공유하기 누구나 다 아는 팁  (0) 2020.11.25
추나 강의를 수원으로 다녀왔습니다.  (0) 2020.11.16
새벽.  (0) 2020.11.14
MBTI는 믿을 만 한가?  (0) 2020.10.06
쉬어 가기  (0) 2020.10.05
하늘, 별.....  (2) 2020.09.11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