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이야기/끄적끄적

49재..마무리

by 이진복한의원 2022. 7. 21.

오늘 아버지 49재를 지내고 왔습니다. 

 

전주는 비가 많이 오진 않았던데...

 

제가 있던 공주는 새벽부터 아주 많은 비가 오고 제사 지내는 중에도 계속 비가 내렸습니다. 

 

49재까지 지내면 뭔가 후련할 줄 알았는데, 

 

헛헛한 마음이 크네요. 

 

 

다들 부모님께 한 번이라도 더 잘 해드리세요. 

저처럼, 후회 안 하게요~~.

 

 

 

 

 

'일상이야기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슴에 와닿는 시  (0) 2022.09.23
3월 일상  (0) 2022.03.15
전주 이진복한의원 2022년 살아보기  (0) 2022.02.05
여전함 속에 새로움.  (0) 2022.01.18
2021년의 계획들...그리고 성과물  (0) 2021.12.27

댓글0